기사검색

“건강한 생명력이 살아 숨 쉬는 성남 운중천으로~”

토종 민물고기 1만 마리 방류·하수처리수 하루 1만톤 공급해

가 -가 +

곽세영
기사입력 2012/04/20 [17:21]

성남시는 20일 오후 분당구 운중동 운중천에 토종 민물고기 1만 마리를 방류했다.

▲ 성남시는 20일 오후 분당구 운중동 운중천에 토종 민물고기 1만 마리를 방류했다.     © 성남투데이


시는 판교택지개발 공사과정과 도심화에 따라 훼손된 하천생태계를 복원하기 위해 지역주민, 환경단체, 기업체, 공무원 등 약 3백여 명이 참여하는 민물고기 방류행사를 마련했다.

이번에 방류하는 민물고기는 전문가의 자문을 얻은 유영성 어류와 저서성어류로 피라미, 미꾸리 등 4개 어종이다.

▲ 성남시 분당구 운중동 운중천에 토종 민물고기 방류행사 모습.     © 성남투데이


시는 또, 운중천과 금토천 상류에 판교수질복원센터(하수처리장)의 오존산화, 활성탄 필터 등 2단계 고도화 처리과정을 거친 미생물 폭기방식의 하수처리수를 하루 1만톤 씩 공급한다.

이를 통해 탄천에 양질의 생명수를 공급하고, 민물고기 서식 환경을 만들어 수생식물, 수서곤충, 민물고기, 조류로 이어지는 건강한 수중 생태계를 형성한다.

▲ 성남시 판교 운중천과 금토천 상류에 판교수질복원센터(하수처리장)의 오존산화, 활성탄 필터 등 2단계 고도화 처리과정을 거친 미생물 폭기방식의 하수처리수를 하루 1만톤 씩 공급한다.     © 성남투데이

특히 시민에게 건강한 생명력이 살아 숨 쉬는 운중천과 탄천을 돌려줄 계획이다.

한편, 시는 성남의 생태자원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도록 이날 행사장 주변에 탄천에 서식하는 토종민물고기 수족관과 야생화 등 생태지도 족자 20개를 전시했다.

▲ 성남시 분당구 운중동 운중천에 토종 민물고기 방류행사에 참석한 한 어린이가 부모의 도움으로 물고기를 방류하고 있다.     © 성남투데이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성남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