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성남 야탑역 광장 성탄 트리 4일부터 불 밝혀

거리 빛내 시민에 희망 메시지

가 -가 +

성남투데이
기사입력 2016/12/02 [21:33]

성남시 분당구 야탑역 광장에 오는 12월 4일 성탄 트리가 설치돼 내년도 1월 중순까지 불을 밝힌다.

 

성남시기독교연합회(회장 강정식 목사)는 이날 오후 6시 점등식을 하고, 거리 시민과 함께 ‘고요한 밤, 거룩한 밤’ ‘기쁘다 구주 오셨네’ 등의 성탄 캐럴을 부른다.

 

이번 트리는 높이 11m, 폭 5m 규모의 대형 피라미드형이다.

 

거리를 빛내 연말연시 분위기를 고조하고 시민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오는 12월 6일에는 중원구 여수동 성남시청 로비에 성탄 트리가 설치된다.

▲ 성남시 분당구 야탑역 광장에 오는 12월 4일 성탄 트리가 설치돼 내년도 1월 중순까지 불을 밝힌다.     © 성남투데이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성남투데이. All rights reserved.